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평화의 소녀상에 모이는 광주 서구 시민들

기사승인 2019.08.13  20:38:36

공유
default_news_ad2

 

평화의 소녀상에 모이는 광주 서구 시민들

광주 서구가 14일 오전 9시30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행사를 연다.

서구청 광장에 위치한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진행되는 이날 행사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명예와 인권을 회복하고 올바른 역사의식 정립을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시·구의원, 각계단체 대표, 주민,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석하며 기념사, 합동헌화, 릴레이 서명, 전남대 국악과 학생들의 추모공연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구 관계자는 "고(故)김학순 할머니의 용기있는 증언에서 시작된 메시지를 이어받아 미래를 책임질 후손들에게 올바른 역사를 가르치고 참혹한 역사의 기억을 이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영석 기자 softkwo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ad43
default_news_ad5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