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한강 하구서 발견된 사체, 머리·사지 절단된 상태

기사승인 2019.08.13  20:13:05

공유
default_news_ad2

 

한강 하구서 발견된 사체, 머리·사지 절단된 상태

머리와 사지가 절단돼 사라진 남성의 몸통이 한강 하구에서 발견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13일 경기북부경찰청과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전 9시15분께 경기 고양시 덕양구 현천동 마곡철교 하부에 사지가 절단된 남성의 몸통이 떠 있는 것을 한강수도사업소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젊은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은 강물에 불어 팽창된 상태로 목과 팔, 다리 등이 모두 절단돼 있었으며, 절단 부위에는 도구를 이용해 고의로 훼손한 흔적이 있었다.

경찰은 주변에 나머지 신체 일부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한강순찰대와 드론 등을 동원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으나, 아직까지 나머지 신체나 신원을 알 수 있을 만한 유류품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사체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하고, 실종자를 위주로 사망자의 신원을 파악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권영석 기자 softkwo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ad43
default_news_ad5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