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랜드로버, 수리 받아도 천장에서 '물 줄줄'

기사승인 2019.06.25  08:28:36

공유
default_news_ad2

 

랜드로버, 수리 받아도 천장에서 '물 줄줄'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차량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SBS 단독 보도에 따르면 김 모 씨는 안전하다는 딜러의 말에 1억 원이 넘는 랜드로버 디스커버리5 차량을 구매했다.

하지만 반년도 안 돼 문제가 생겼다. 차 천장에서 물이 샌 것이다.

두 차례 수리받았는데 오히려 증상은 더 심해졌다.

자동차 전문가는 "침수차나 다름이 없을 정도다. 교환 환불될 정도의 심각한 문제라고 볼 수가 있다"고 밝혔다.

랜드로버 측과 딜러 사는 무상교체는 안 된다는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1년 넘게 차를 썼으니 그 비용(3000만원)은 빼야 한다고 덧붙였다.

권영석 기자 softkwo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2

충청리뷰를 응원해주세요.
'올곧은 말 결고운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ad43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